디지틀조선TV 유튜브 바로가기

롯데건설, 11월 '반포우성·대치2지구' 하이엔드 '르엘' 분양

임상재 기자 ㅣ limsaja@chosun.com
등록 2019.10.25 14:58

커튼월룩 외관 설계와 곡선형 문주, 유럽산 명품 주방가구 설치
자동 공기청정·환기 시스템 등 친환경 첨단기술 반영

'르엘 신반포 센트럴' 문주/롯데건설 제공

롯데건설은 오는 11월 서초구 반포우성 재건축 아파트와 강남구 대치2지구 재건축 아파트를 분양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2개 단지에는 롯데건설이 처음으로 론칭한 하이엔드 주거 브랜드 '르엘(LE-EL)'을 적용해 단지명은 각각 '르엘 신반포 센트럴'과 '르엘 대치'로 지었다.


'르엘 신반포 센트럴'은 반포우성 재건축 아파트로 단지 규모는 지하 3층~지상 35층, 7개동, 총 596세대이다. 이 가운데 전용면적 59~84㎡ 135세대를 일반분양한다.


이 단지는 서울 지하철 3호선과 7호선, 9호선 고속터미널역을 모두 이용할 수 있는 트리플 역세권인데다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및 센트럴시티 등 고속버스터미널상권을 이용할 수 있다.


반원초등학교와 경원중학교는 도보로 통학이 가능하며 세화고등학교와 반포고등학교가 인근에 위치해 있다. 한강 주변 반포 한강공원과 잠원 한강공원, 세빛섬 등도 이용할 수 있다.


단지 외관은 강남권 고급 아파트에서 선보이는 커튼월 룩으로 시공하고 세대 내 거실 전면 창 앞에 유리 난간을 적용해 세대 내 전망을 극대화시켰다.


리모델링이 가능한 기둥식 구조를 적용했고 일반 아파트보다 2배 두꺼운 60㎜의 층가소음 완충재를 적용해 층간소음을 최소화했다.


세대 내부는 자동으로 공기 청정 기능과 환기 기능을 할 수 있는 환기시스템을 적용했고 세대 주방에 음식물쓰레기 투입구와 이송관을 설치해 세대 외부로 나갈 필요 없이 세대 내부 음식물쓰레기를 처리할 수 있도록 했다.


'르엘 대치' 문주/롯데건설 제공

'르엘 대치'는 대치2지구 재건축 아파트로 지하 3층~지상 15층, 6개동, 총 273세대 규모다. 이중 전용면적 55~77㎡ 31세대가 일반분양 대상이다.


이 단지는 대치동 학원가와 인접해 있으며 대현초등학교, 휘문중·고등학교 등은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서울 지하철 2호선 삼성역, 3호선 대치역도 인근에 위치해 있다.


이 아파트 역시 특화동 외관은 커튼월 룩으로 시공한다. 단지 조경으로 강남 일부 고급 아파트에서 확인할 수 있는 석가산이 시공되고 세대 내에는 공기청정 전열 교환시스템이 적용돼 쾌적한 실내 환경을 유지시켜준다.


롯데건설이 론칭한 르엘은 '사일런트 럭셔리(Silent Luxury)'를 컨셉으로한 하이엔드 브랜드로 '르엘'은 한정판을 의미하는 '리미티드 에디션(Limited Edition)'의 약자인 'LE'와 '시그니엘', '애비뉴엘' 등 롯데의 상징으로 쓰이고 있는 접미사 'EL'이 결합됐다.


기존의 고급화된 캐슬의 이미지를 이어가되 시대를 초월하는 가치를 지닌 드러내지 않는 고급스러움을 위해 롯데건설이 갖춘 모든 노하우를 집약해 최고급의 한정판 주거 상품을 만든다는 의미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롯데건설이 오랜 기간 롯데캐슬로 쌓아온 경험과 시그니엘, 나인원한남 등 최고급 주거공간을 시공하면서 얻은 노하우과 기술을 결합해 공동주택의 새로운 주거 작품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반포우성과 대치2지구에 처음 적용되는 르엘 브랜드는 롯데건설 주택전시관 갤러리 L(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택전시관은 서초동 1322-4번지에 위치해 있으며 사전예약제로 운영한다.



최신기사


    최신 뉴스 더보기


        최신기사 더보기

          산업 최신 뉴스 더보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