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LG 올레드TV, 미국·영국서 '올해의 TV' 휩쓸어

등록 2019.12.02 13:16
등록 2019.12.02 13:16
현지주요 매체들, 최고 제품에 LG 올레드 TV 선정

연말 쇼핑시즌을 맞아 멕시코시티의 샘스클럽 매장을 찾은 고객들이 올레드 TV, 나노셀 TV 등 LG TV를 구입하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LG전자

LG전자 올레드 TV가 해외 주요 매체들이 연말을 앞두고 뽑은 '올해 최고 TV'를 휩쓸고 있다.

LG전자는 LG 올레드 TV가 미국의 대표 일간지 'USA투데이'가 선정한 ‘올해의 베스트 100 제품’ 중 ‘베스트 TV’를 차지했다고 2일 밝혔다.

USA투데이는 “LG 올레드 TV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최고 TV를 차지했다”며 “올레드 TV는 압도적인 명암비와 블랙 표현, 부드러운 모션, 완벽에 가까운 시야각, 색재현 등에서 테스트해 본 제품 중 최고”라고 극찬했다.

세계 최초 8K 올레드 TV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는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으로부터 ‘미래의 TV’로 평가받아 ‘올해 최고의 발명품’으로 선정됐다.

이 제품은 미국 IT매체 'PC매거진'이 선정한 올해 최고 테크 제품 중 ‘최고 하이엔드 TV’를 차지했다.

LG 올레드 TV는 미국의 영상 분야 전문 매체 '하이데프 다이제스트'가 뽑은 ‘올해 베스트 4K TV’에도 올랐다.

이 매체는 LG 올레드 TV에 대해 “완벽한 블랙, HDR 성능, 인공지능 기능 등을 갖춰 올해 최고의 화질을 보여준 제품”이라고 평가했다.

LG 올레드 TV는 영국의 IT 매체 '트러스티드리뷰'로부터 ‘올해의 TV’로 선정됐다. 세계 최초 롤러블 올레드 TV ‘LG 시그니처 올레드 R’은 ‘올해의 혁신제품’을 수상했다.

영국의 IT 매체 '왓하이파이(What Hi-Fi)'는 LG 올레드 TV를 ‘최고 TV’로 선정했다.

이 매체는 크기·가격대별 우수 제품을 선정한 ‘Best TVs 2019’에서 65인치(2000파운드 이상)과 55-58인치(1000파운드 이상) 부문에서 LG 올레드 TV를 각각 최고 제품으로 꼽았다.

LG 올레드 TV는 영국 AV 전문매체 'AV포럼'이 선정한 ‘올해 최고 TV’에도 올랐다. HDMI 2.1, 엔비디아 ‘지싱크 호환’ 기능 등을 갖춰 우수한 게이밍 성능을 제공해 ‘최고의 게이밍 TV’에도 뽑혔다.

이외에도 LG 올레드 TV는 캐나다 리뷰 전문매체 '알팅스'가 선정한 최고 TV도 차지했다.

남호준 LG전자 HE연구소장 전무는 “전세계 주요 업체들이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올레드 TV를 앞세워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LG 올레드 TV가 차별화된 성능으로 기술 우위를 인정받고 있다”고 강조했다.



  • 디지틀조선TV 정문경 기자
  • Copyright ⓒ 디지틀조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