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벨벳, 유튜브 조회수 '쌍천만' 돌파…"글로벌 공략 청신호"

[정문경 기자]
jmk@chosun.com
등록 2020.07.28 10:08

지난달 중순 공개 이후 약 한 달 만…해외 매체 호평 한 몫

/LG전자 제공

본격적으로 글로벌 출시를 시작한 'LG 벨벳'이 해외 시장에서 높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LG전자가 지난달 중순 'LG 모바일 글로벌' 유튜브 채널에 업로드 한 LG 벨벳의 ‘제품 소개 영상’과 ‘디자인 영상’이 공개 한 달 만에 각각 천만 뷰를 돌파하며 ‘쌍천만’을 달성했다고 28일 밝혔다.

회사는 LG 벨벳의 글로벌 순차 출시에 따른 고객들의 관심과 제품에 대한 해외 매체들의 호평이 유튜브 영상의 인기로 이어진 것으로 분석된다고 설명했다.

미국 유명 IT 매체 씨넷은 “LG 벨벳은 이전에 출시된 그 어떤 스마트폰과도 차별화된 디자인을 갖췄다”며 “최근 경험한 LG 스마트폰 가운데 가장 디자인이 뛰어나다”고 평가했다.

영국 IT 전문매체 티쓰리(T3)는 “LG 벨벳은 매우 우수한 디자인에 듀얼스크린, 스타일러스펜 등 편의요소를 갖춘 제품”이라며 “스마트폰에 있어 이보다 더 많은 걸 기대하긴 힘들 것”이라고 호평했다.

영상에 대한 호평도 이어지고 있다. 영상을 본 고객들은 “지금까지 본 스마트폰 제품 영상 중 최고”, “카메라 디자인의 특징이 영상에 잘 나타난다”, “영상에서 보이스 아웃포커스 기능 등을 효과적으로 전달했다”고 호평했다.

LG 벨벳은 지난 5월 한국 시장 출시를 시작으로 이탈리아, 독일, 네덜란드, 호주 등 10여 개 국가에 출시됐다. 특히 이달 말부터는 세계 최대 시장인 북미 시장에 본격 출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마창민 LG전자 MC상품전략그룹 전무는 “LG 벨벳은 눈에 보이는 디자인을 넘어 만지고 싶은 디자인, 6.8형 풀비전 디스플레이 등 고객에게 꼭 맞는 디자인과 기능을 갖춘 제품”이라며 “더 많은 글로벌 고객이 제품에 대한 정보를 흥미로운 영상을 통해서도 얻을 수 있도록 언택트 마케팅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