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매화수' 새단장…"더 순해졌다"

[조은주 기자]
eunju@chosun.com
등록 2020.09.15 14:29

2030여성 소비자 요구 반영…도수 14→12도 낮춰

'매화수' 제품 이미지/하이트진로 제공

하이트진로는 국내 매실주 시장을 선도해온 '매화수'를 리뉴얼하고 시장 확대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리뉴얼은 최근 주류 시장의 패키지 디자인 다변화와 가볍고 즐겁게 마시는 저도화 트렌드를 반영했다.


이를 위해 상표 전면의 서체를 트렌디하게 변경하고 매실주의 특징을 드러낼 수 있는 매화꽃 디자인을 산뜻하게 바꿨다. 또 알코올 도수를 14도에서 12도로 낮추고 주질을 개선해 풍부한 매실향과 달콤함을 한층 부담없이 즐기게 했다.


매화수는 고품질의 청매실을 저온에서 숙성하고 냉동 여과시킨 매실원액으로 만들어 부드럽고 산뜻한 맛이 특징이다. 이 때문에 술이 약한 소비자는 물론, 저도주 선호층의 호응을 받아 왔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국내 대표 매실주 브랜드인 매화수가 항상 새로움과 다양성을 추구하는 2030여성 소비자의 요구와 시대성을 반영해 새단장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다양한 니즈에 부응하는 제품을 꾸준히 선보이며 국내 주류시장 성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