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치킨, 가맹점 상생경영 위해 100억원 지원

[조은주 기자]
eunju@chosun.com
등록 2020.10.14 14:18

가맹점 노후시설, 인프라 재구축 등 지원

bhc치킨이 가맹점과의 상생경영을 위해 100억원을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가맹점 중 시설이 낙후되었거나 매장 이전 등 지원이 필요한 가맹점을 대상으로 희망 신청을 받아 진행하게 되며 내년 3월까지 완료될 예정이다.


bhc치킨은 이번 대규모 상생 지원 프로그램에 따라 500여개의 가맹점이 혜택을 볼 것이라고 설명했다. 향후 가맹점 매출 상승과 안정적인 매장 운영, 브랜드 로얄티 상승 등 가맹점주의 삶의 질 향상으로 이어질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하고 있다.


bhc치킨은 가맹점들이 안정적이면서 장기적으로 수익을 내는 것이 진정한 상생이라고 보고 지속적으로 가맹점 매출 증대에 노력해왔다고 전했다.


이번 가맹점 상생 지원은 이러한 상생 경영의 연장선으로 가맹점과 본사가 함께 새로운 도약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bhc치킨은 지난해 고객 중심의 본사와 가맹점 간의 역할과 책임을 강조하면서 기본에 충실하자는 비전을 제시하고 가맹점 평균매출과 본사 매출이 전년 대비 두 자릿수 성장률을 기록하며 업계 두 번째로 매출 3000억원을 돌파했다.


올해도 상반기 가맹점 월평균 매출이 전년 대비 30% 증가했고 본사 매출도 4000억원을 넘어설 것이라고 회사 측은 전했다.


bhc치킨 관계자는 "bhc치킨의 높은 성장의 원동력은 고객중시경영, 원칙경영, 투명경영, 상생경영과 이를 위한 프로세스와 시스템에 대한 투자의 결과이며 무엇보다 매장 현장에서 고객의 신뢰도를 높인 가맹점의 노고 덕분"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