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제주 당근 소비 활성화 MOU 체결

[임상재 기자]
limsaja@chosun.com
등록 2020.11.18 18:08

파리바게뜨 '구좌 당근 케이크' 등 제주 농산물 제품 출시 예정

황재복 SPC 대표이사(왼쪽 첫번째), 고영권 제주특별자치도 정무부지사(왼쪽 두번째)가 17일 제주특별자치도청에서 열린 '제주도 당근 소비 촉진을 위한 행복상생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SPC그룹 제공

SPC그룹은 제주특별자치도, 농협경제지주㈜ 제주지역본부와 농산물 소비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제주 당근 재배 농가 지원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코로나와 태풍, 장마 등으로 피해를 입은 우리 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농산물을 수매하고, 이를 활용한 제품을 개발, 출시하는 '행복상생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SPC그룹은 제주 지역 농가가 재배하는 당근을 비롯해 양배추, 월동무 등을 수매하고 이를 활용한 제품을 개발 출시해 소비 촉진에 나설 계획이다.


특히 이번 협약을 통해 수매하기로 한 제주 구좌 당근은 유기물 함량이 높은 구좌 지역의 회산회토에서 수확해 높은 당도와 진한 향이 특징이다.


파리바게뜨는 '제주 구좌 당근 케이크', '제주 당근 산도롱 샌드', '제주 당근 멘도롱 머핀' 등 제주도 구좌읍에서 생산된 당근으로 만든 베이커리 제품을 이번 달 말부터 전국 파리바게뜨 매장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SPC그룹 관계자는 "우리 농산물 소비를 촉진해 농가를 돕고자 두번째 상생 프로젝트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농가와의 상생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