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자이 아파트 커뮤니티에 'CGV' 영화관 조성

[임상재 기자]
limsaja@chosun.com
등록 2020.11.24 16:12

다양한 문화예술 콘텐츠 지원…내년 6월 서초그랑자이 1호점 오픈

최병환 CJ CGV 대표이사(왼쪽)와 김규화 GS건설 건축주택부문 대표가 24일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CJ CGV본사에서 진행된 '국내 최초 커뮤니티 시네마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GS건설 제공

GS건설이 국내 최초로 아파트 커뮤니티에 영화관을 조성에 나선다.


GS건설은 CJ CGV와 '자이 커뮤니티 내 CGV 프리미엄 상영관 구축'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규화 GS건설 건축주택부문 대표와 최병환 CJ CGV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자이 아파트 안에 영화관을 구축하기 위한 것으로 입주민을 위한 프리미엄 상영관을 조성해 최신 영화뿐 아니라 다양한 문화예술 콘텐츠를 관람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GS건설은 자이 아파트 커뮤니티 공간에 특화시설로 CGV 골드클래스 수준의 프리미엄 상영관을 구축하고, CGV는 영화를 비롯해 뮤지컬, 오페라, 클래식, 콘서트, 스포츠 생중계 등 문화예술 콘텐츠를 제공·상영한다.


양사는 협약에 따라 서초그랑자이 1호점을 내년 6월 오픈하고, 추후 자이 단지 내에 적용할 계획이다.


김규화 GS건설 건축주택부문 대표는 "자이 브랜드와 국내 대표 멀티플렉스인 CJ CGV와의 협업으로 이뤄진 이번 MOU는 자이 입주민의 다양한 문화예술활동을 지원하고, 단지 안에서 모든 것을 즐기는 주거 커뮤니티 서비스의 새로운 시작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