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틀조선일보 교육센터

'놀면 뭐하니?' 유재석, 첫 먹방 라이브…까다로운 입맛에 '까탈레나 유' 등극

[이우정 기자]
lwjjane864@chosun.com
등록 2021.01.22 09:58

'놀면 뭐하니?' 유재석 / 사진: MBC 제공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첫 먹방 라이브에 도전한다.

오는 23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본캐 유재석과 김종민, 데프콘이 유저들과 함께한 '밥 한번 먹자' 라이브를 준비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지난 14일 낮 12시, 본캐 유재석은 약 3만 6천여 명의 유저들과 깜짝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코로나 시대에 가장 많이 한 말 중 하나가 '코로나 끝나면 밥 한번 먹자'라는 사실에 제작진이 유재석과 유저들이 온라인에서 함께 밥을 먹는 이벤트를 준비했다.
유재석은 유저들에게 저녁에 먹고 싶은 메뉴를 추천받았다. 그는 "전 사실 가리는 게 없어요"라며 쿨한 입맛을 자랑했다. 그러나 유저들이 추천한 마라탕, 민트초코, 킹크랩에 멈칫하며 정중히 사양하는 모습을 보여 유저들을 당황케 했다. 이내 유재석은 아내 나경은 씨에게도 '까탈스럽다'는 말을 듣는다고 고백해 폭소를 유발하기도.
유저들이 추천한 드레스코드 중 유재석이 선택한 것은 바로 산적. 털모자에 털조끼, 콧수염까지 그린 그는 어깨에 도끼까지 메고 라이브 현장에 도착했다. 당일 오후 6시, 유저들과 만나기 전 생애 첫 먹방 라이브를 준비하는 그에게 과연 어떤 일들이 생겼을지 관심을 모은다.

유저들과 함께할 먹방 라이브를 위해 '유산적'으로 변신한 유재석의 모습은 오는 23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