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틀조선일보 교육센터

다음달 전국 2만3648가구 입주 예정…수도권에 70% 집중

[임상재 기자]
limsaja@chosun.com
등록 2021.01.25 13:51

올해 월별 평균 입주 물량 1만9030가구보다 24% 많아

서울 시내 아파트 전경/조선DB

오는 2월 전국 아파트 입주 물량이 2만 가구 이상으로 올해 평균치를 넘길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25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다음달 아파트 입주 물량은 내달 2만3648가구로 올해 1월 1만9909가구 보다 19%, 올해 월별 평균 입주 물량인 1만9030가구보다 24%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권역별로는 수도권이 1만6656가구(13개 단지), 지방이 6992가구(12개 단지) 입주하며 수도권에 물량이 70% 넘게 집중될 예정이다.


수도권은 경기 1만619가구, 서울 4368가구, 인천 1669가구 등이다. 지방 입주 물량은 예년과 비슷한 수준이다.


단지별로는 서울 강서구 마곡동 '마곡엠밸리9단지'(1529가구), 경기 수원시 팔달구 고등동 '수원역푸르지오자이'(4086가구), 인천 계양구 서운동 '계양효성해링턴플레이스'(1669가구), 대구 동구 지묘동 '연경지구LH뉴웰시티'(1812가구), 경북 구미시 고아읍 문성리 '문성레이크자이'(975가구), '서산예천2지구중흥S클래스'(1273가구) 등이 입주를 앞두고 있다.